11
코로나

일본 ‘코로나 크루즈선’에 놀란 정부, “국내 입항 일시 금지”

일본 요코하마(橫浜)항 앞바다에 격리 형태로 정박 중인 크루즈선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환자가 연일 추가되면서 130여명까지 늘어난 가운데 10일 우리 정부가 국내로 들어올 예정이던 크루즈선 2척의 입항을 취소하는 등 일정 기간 항구를 봉쇄하기로 했다.

김강립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부본부장(보건복지부 차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오는 11일과 12일 부산에 들어올 예정이던 크루즈선 2척의 입항을 취소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또 오는 23일과 24일 부산과 제주에 각각 들어올 크루즈선과 27일 부산에 도착하는 크루즈선 2척의 입항도 모두 금지할 계획이다. 이날 중수본 회의에서는 일본 크루즈선의 사례처럼 밀폐된 공간에서 승객 간 접촉이 잦아 감염병 확산 위험이 높은 크루즈선의 국내 입항을 막기로 결정했다.

코로나
코로나

해양수산부는 이 같은 크루즈선 입항 금지 조치를 선사와 각 지방자치단체에도 통보할 예정이다. 법무부는 이와 관련한 출입국 관리를 시행할 방침이다. 정부는 다만, 기름을 넣거나 용품을 공급하는 등의 이유로 국내에 입항하는 선박의 경우에는 입항을 허용하겠다고 덧붙였다.

답글 남기기